초록사랑방 > 사랑방/가입인사

사랑방 한해를 마감하며

2018.12.20 17:43

바로 조회 수:168

 

바로넘이가 초록님들을 뵈옵니다.

 

긴 터널을 지나온듯한 한해가 이제

10여일 남짓 남았네요.

 

그간 초록님들 무고 하셨는지요?

 

세월에 장사 없고 가는세월 뒤 돌릴수 없다지만

아쉬움만 가슴 가득 자리잡고 있으니 떠나 보내기 싫은 55세의 한해를 잘 보내주어야

될것 같습니다.

 

낚시꾼이 물가를 찾아 시간을 보내고

물가에서 휴식을 취하여야 되는데

물가 보다는 집구석에 처박혀 노닐었나 봅니다.

 

바람불어 안가고 비와서 안가고 더워서 안가고 추워서 안가고

마음은 청춘인데 몸은 배불뚝이가 되어 움직이기 싫어하고

하루에도 몆번을 이것 챙기고 저것챙기고 혹시나 빠진것이 없나

확인하고 또 확인하고

언제든 도망칠 생각만 하던때가 엇그제  같은데...ㅉㅉ

 

늙었다 하기엔 이른것 같고....

어쩌다 요모냥이 되었는지 알다가도 모르겠습니다.

 

사람이 살다보니 뜻하지 않은 일도 겪게 되고

계획하고 목표했던 일들도 뜻대로 되는 것도 있고 전혀 반대되는 결과도 가져다 주고

사는게 그런건가 봅니다.

 

절대로 라는 말이 멀어져 가고 이제는 조금씩 흐르는 물같이

자연스런 흐름을 더 반기고 기대하는가 봅니다.

 

머슴아로 태어나서

세가지를 하고 세상을 하직해야 한다고

-자녀의 짝을 찾아주고

-부모님을 좋은곳에 영면할수 있도록 잘모시고

-마지막으로 자신이 누울곳을 마련하라고

그러고 보면 아직도 저는 할일이 많이 남아 있는데

 

매사가 심드렁 하고 애늙은이가 된듯하니 거~참입니다.

 

년말이면 이모임 저모임 송년회 참 거시기 했는데...이젠 그마져도 귀챦아서

일명 뺀질이가 되어 버렸으니....이 또한 거~~참이네요.

 

일일이 문자에 전화에 새해 복많이 받으시고 번창하고 대박나라고

메리가 크리스하고 만났는지 만나는지 해피하라고 막 그랬는데

이 또한 슬금슬금 멀리하게 되네요.

 

다가오는 새해에는 또 무엇을 바라고 무엇을 소원할지 몇일 지나봐야 겠지만

자꾸만 무덤덤해져가는 모습이 익숙한 몸짓으로 다가오니

이것 또한 거~~~참입니다.

 

모두 건겅하게 지내시고 년말 잘 마무리 하시기 바랍니다.

지내다 보면 상면할 날도 있겠지요...

 

오랜만에 들려서

바로넘이가.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사항] 초록 회원 사진을 올려주세요 [3] 전붕 2018.02.01 201
790 여기도 터질때가 됬는데 [5] file 챔프 2017.04.25 532
789 아래,, 조은총각 위원장님의 글은 모두 봤을겁니다. [5] 또랑붕어 2016.12.15 532
788 이 할아버지 지금도 계신지 궁금하네요 ... [5] file 또랑붕어 2016.07.14 515
787 [부고알림] 물레방아(권혁용)님의 부인께서 별세하셨기에 부고를 알립니다. [29] 또랑붕어 2019.01.23 453
786 축하드립니다(오박칠님 장녀 결혼식)--끌어올림 [29] file 바로 2016.05.26 440
785 축하 합니다. - 강재성(바로)님의 장녀 강지현 결혼 알림 [26] file 또랑붕어 2017.11.08 433
784 축하 합니다. - 송두석(붕투)님 아들(송수화) 결혼식 알림 [23] file 또랑붕어 2017.11.08 395
783 『네이버 보트클럽』 카페의 무궁한 발전을 기원합니다. [11] file 오박칠 2014.02.08 392
782 납회 후에 누동저수지에 가보니 [9] 뚝방전설 2014.11.12 382
781 2019 초록붕어 시조회 공지합니다 [3] 전붕 2019.03.10 379
780 구합니다.............. [17] 雨淵 2014.09.02 376
779 [필독] 2019 시조회 장소 공지 합니다 [2] file 덕산조사 2019.03.21 374
778 2017년 초록붕어 시조회 알림.. [10] file 또랑붕어 2017.03.28 367
777 와이프 자주 교환 하시는분들 참고 하세요 [11] 오박칠 2016.03.18 366
776 신차 [11] file 레인보우 2015.09.24 363
775 <<속보>> 사드 배치완료 [5] file 오박칠 2016.02.18 358
774 오름보기 [2] file 챔프 2017.07.03 357
773 2017 년 봄 대물전 안내 [6] file 또랑붕어 2017.04.18 356
772 수초제거기 추전 [8] 레인보우 2014.04.29 354
771 [부고알림] 물레방아(권혁용)님의 어머님께서 지병으로 별세하셨기에 알려드립니다. [25] 또랑붕어 2019.02.14 352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