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사랑방 > 사랑방/가입인사

사랑방 차라리 하얀겨울에 떠나요 --

2018.11.04 09:35

챔프 조회 수:165

 기보다 수변을 더사랑하는   챔프 의  낚시여행   

 

ㅎ --

 

 흐르는 물속에 겨우 세워둔  찌!!! 가

 이제

 수명을 다하고

 

 힘을잃고

 볼폼도없이  때뭍고 퇴색되어   ----  그냥  뜨 내려가고 있네요

 

 

20181006_085900.jpg

 

 

 

 기래도

 이전엔 쓸만 했는데 하는 아쉬움만 남긴체   ----   ㅋ

 

" 에이 미련없이 끝내부러 "

 

 

 참가치도못한  "납회"  참가준비에   차엔

 구닥다리 장비가  가득히 담겨져있고

 

 

45d56dbb51057d935a0f7bc2cf27bec3.jpg

 

 

 이넘도 한병 꼬불쳐져 있는데 

 그만

 본의아니게 건너뛰게 됬네요 

 

 아쉬움에 

 어딜 한번 나르긴 날라야 되는데   한주간 죽쳐볼자리가  마땅찮네요   ---   ?

 

 추위와

 바람도 불안하고    (이젠 나도  다됬나 봐여)

 

 어디가 좋을까 ?  망서리며  고민중

 

 "진안"

 "부사호"

 "대호" 

  아니면    "바다"

 

 그도아니면 

 집에서 쫓겨난  "천왕봉님"이가 장박 때리고있다는  "양대리지" 나

 

  --------------------------------------------------   에고  심들어

 

 

 

 

 

 ㅎㅎㅎ


 

XE Login